메뉴 건너뛰기



온수성당 홈페이지 오심을 환영합니다

2011.05.30 01:57

오늘 같은 날!

(*.170.245.4) 조회 수 3175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20110529일몰 033-11.jpg

 

어제 오후부터 강아지 한 마리가 먹지도 않고 비실비실 대더니, 오늘 아침까지도 전혀 못 먹고 비칠비칠 잘 걷지도

못한다. 아침미사 끝나자마자, 강아지 치료에 돌입했다. 왕년에 다 죽어가던 강아지 살렸던 경험으로, 우선 잘못

먹어서 병이 난 것으로 간주하고 사람 먹는 배탈약 한 알을 멕였다. 그리고 나서 꿀물을 주사기로 강제로 또 멕였다

 

20110529일몰 063-11.jpg

 

잠시 경과를 살펴보기로 하고, 방에서 잠시 잠깐 눈을 붙혔는데 벌써 오후 4시다. 강아지가 걱정되서 내려가 보니,

아까보다는 훨 나아 보인다. 점심겸 저녁을 먹고, 지난번에 찍었던 일몰 사진을 오늘은 좀 더 확실하게 찍고

싶어서 카메라 달랑들고 장화리 쪽으로 룰루랄라 달려갔다. 대충 자리를 잡았는데 해가 예상보다 너무 높아보인다.

시계를 보니 에레기 너무 빨리왔다. 마냥 기다릴 수가 없어서. 후포항선착장으로 되돌아가서 사진 몇 장 찍고

 

20110529일몰 067-11.jpg

 

장화리 쪽으로 이동하던중 선수선착장 노을이 예뻐보여서 도중하차했다. 마침 한 젊은 가족이 놀러 왔길래,

은근슬쩍 모델로 쓰기로 했다. 이 분들은(애들은 빼고) 내가 사진 잘 찍는 고수인 줄로 안다. ㅋㅋㅋ

그래서, 이메일로 사진 보내주기로 했다. 엄청 좋아한다. 그래서 한마디 덧 붙였다. 사진이 예쁘게 나올꺼라고.^ ^

 

20110529일몰 089-11.jpg

 

사실은 나와 봐야 아는 건데--- , 해가 결국에는 구름에가려 사라져 버렸다. 결정적인 순간은 놓쳤지만 전에 찍은

일몰사진 보다는 오늘 찍은 사진이 느낌이 좋다. 서둘러 집에 와서는 젤 먼저 강아지를 보러갔다. 날 보더니

개구녕으로  비집고 나와서는 반갑다고 정신없이 꼬리를 흔들어댄다. 참말로 신기하고 기분 좋은 날이다.

 

 

 


  1. 예비자 입교식을 축하합니다.

  2. 온수성당에서 제일 웃기시는 분들

  3. 초지공소

  4. 주교님의 견진미사

  5. 본당 견진 특강

  6. 야외미사 5

  7. 야외미사 4

  8. 야외미사 3

  9. 야외미사 2

  10. 야외미사

  11. 인천교구 50주년 기념 영성센터 신축부지 축성식

  12. 꾸리아 성지순례 요모조모..

  13. 오늘 같은 날!

  14. 은총의 모후

  15. 성모의 밤 야외미사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11 Next
/ 11
위로